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기요금 절약해 위기학생 지원해요.
성동광진Wee센터 전기요금 절약, 위기학생 지원에 사용
 
디지털광진
 

서울특별시성동광진교육지원청(교육장 김종화)은 올해 성동광진Wee센터의 전기계약종별을 변경하여 예산을 크게 절감하였다. 절약된 예산은 각종 사건사고로 신음하고 있는 관내 위기 학생을 지원하는데 사용되었다.

 

성동광진Wee센터는 2010년 개소한 성동광진교육지원청 소속 아동·청소년상담센터로서, 개소 당시 외주로 운영되어 전기계약종별이 일반용으로 설정되었다. 이후 2013년 직영으로 변경되었지만 인수인계 과정에서 전기계약종별 변경이 누락되어 지난 6년간 관성적으로 요금을 납부하고 있었다.

 

2019년 성동광진Wee센터 관리가 새롭게 신설된 학교통합지원센터로 이관되면서 문제를 발견하여 전기계약종별을 일반용에서 교육용으로 변경하기 위하여 노력하였다.

 

성동광진Wee센터는 전기계약종별을 변경하기 위해 20193월부터 성동광진교육지원청 시설과에 수차례 자문을 구하였고, 한국전력공사를 설득하기 위한 관련자료 준비 작업에 착수하였다. 201941915시 한국전력공사 현장점검단 방문이 있었고, 학교통합지원센터 과장, 성동광진Wee센터 실·팀장이 시설이 교육용으로 운영되고 있음을 적극적으로 설명하였다. 5월 최종적으로 교육용 전기계약종별 변경승인이 이루어졌다.

 

전기요금은 20195월부터 일반용에서 교육용으로 변경되어 11월까지 사용량이 작년 대비 11.3% 증가한 1,189kwh를 사용하였지만 요금은 27% 절약된 1,122,890원을 납부하였다. 절약된 예산은 관내 위기사안(학교폭력, 자살위기, 성사안 등)이 발생한 학교를 지원하는데 사용되었다.

 

성동광진교육지원청은 이번 성동광진Wee센터의 절감된 전기요금은 위기 학생을 더 많이 지원할 수 있어 다른 지역청의 귀감이 될 만한 우수사례라고 보고 있다. 또한 앞으로도 절약된 예산은 위기 학생 지원, 사각지대 학생 지원에 사용하도록 노력할 것을 약속하였다.

 


 
기사입력: 2019/12/10 [18:27]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