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불금에도 생활속 거리두기 실천하세요.
지역자율방재단 방범대, 재난구조협회 등 민관합동 캠페인 벌여
 
디지털광진
 

 

광진구에서는 22일 밤 9시 건대 맛의 거리 일대에서 ‘민·관합동 생활 속 거리두기 캠페인’을 실시했다.

 

▲ 22일 밤 건대 맛의거리 일대에서 진행된 캠페인 모습     © 디지털광진

 

 

이번 캠페인은 지난 5월 11일 구성된 ‘유흥시설 특별대책추진단’ 활동의 일환으로, 전국적으로 이태원 클럽을 비롯해 노래방, 주점 등 유흥시설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계속 발생함에 따라 다중이용시설 이용 시 ‘생활 속 거리두기’ 실천을 권고하기 위해 마련됐다.

 

캠페인은 유동인구가 많고 밀집이 우려되는 금요일 저녁시간에 맞춰 지역자율방재단과 자율방범대, 재난구조협회, 맛의 거리 상인회, 광진구청 관계자 등이 참석하여 민·관 합동으로 진행됐다.

 

캠페인단은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기본 방역지침과 ‘생활 속 거리두기’실천을 요청하는 팻말을 들고 맛의 거리 일대를 보행하며 비접촉식 캠페인을 실시했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이태원발 N차 감염을 포함하여 전국적으로 노래방, 주점 등 유흥시설에서 코로나 확진자가 계속 발생하고 있어 신속하게 ‘유흥시설 특별대책추진단’을 구성해 운영하고 있다”라며 “주말을 앞두고 밀집이 우려되는 건대 맛의 거리에서 캠페인을 통해 ‘생활 속 거리두기’ 실천을 이끌어 내고자 한다”고 말했다.

 

▲ 생활속 거리두기 실천 캠페인     ©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20/05/25 [11:24]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