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코로나에도 안전한 어르신 무더위 쉼터 운영한다.
광진구, 9월말까지 코로나 확산방지 위한 야외 무더위쉼터 16곳 운영
 
디지털광진
 

  광진구가 본격적인 여름철 폭염에 대비하여 어르신 등 취약계층이 안전하게 여름을 날 수 있도록 무더위쉼터를 운영한다.

 

▲ 야외 무더위쉼터로 운영중인 광진구청 쉼터공원     © 디지털광진

 

 

먼저 구는 공원과 주민센터 앞 데크 등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할 수 있는 야외 공간 16곳을 야외 무더위쉼터로 조성했다.

 

구는 주민들이 야외 무더위쉼터를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해충 방제와 소독을 실시했으며, 희망일자리 사업으로 쉼터 관리자를 선발해 방역 관리에 힘쓸 예정이다. 향후 폭염 특보 시에는 쉼터에 부채, 생수 등 냉방물품도비치된다.

 

또한 경로당, 공공시설 등 97곳을 실내 무더위쉼터로 지정하고 코로나19 위기경보 단계별로 탄력 운영한다. 실내 무더위쉼터는 주기적인 환기와 소독으로 안전하게 관리되며, 이용자는 발열체크와 손 소독 후 출입하고 이용가능 인원도 절반으로 제한된다.

 

현재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임에 따라 이 중 동주민센터 15곳을 무더위쉼터로 우선 운영하고 있으며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향후 위기경보 단계가 하향되면 복지시설, 공공기관, 경로당 등도 순차적으로 운영된다. 이밖에도 구는 폭염 피해 우려가 있는 독거 어르신에게 선풍기, 쿨매트 등 냉방용품을 지원하고 안부를 주기적으로 확인할 예정이다.

 

김선갑 구청장은 올해 여름도 더울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코로나19 상황까지 더해져 어르신들에게 더 힘든 계절이 될 것 같다구민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코로나19 대응과 폭염대책을 빈틈없이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7/06 [10:34]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