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적협동조합 도우누리, 광진구에 1천만원 기부
지역 내 위기가정을 지원하는 ‘희망씨드 사업’위해 활용
 
디지털광진
 

사회적협동조합 도우누리(이사장 민동세)에서는 28일 광진구에 이웃돕기 성금으로 1천만원을 기부했다.성금은 지역 내 저소득 위기가정을 지원하는 희망씨드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 28일 광진구청장실에서 열린 전달식에서 민동세 이사장이 김선갑 구청장에게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희망씨드 사업이란 구와 광진복지재단, 광진구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광진구 민관협력기금, 이웃돕기 성금 등을 활용해 위기가정에 의료비, 주거비, 생계비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특히, 이 사업은 구 사회복지공무원과 사례기관 구성원이 위기가정에 대한 공동 심사를 통해 지원하는 주민자치형 배분사업으로, 공무원과 지역사회 구성원이 주체가 되어 공적 지원과 사회적 자원을 연계한 통합적인 지원이 가능하다.

 

사회적협동조합 도우누리는 광진구의 대표적인 사회적기업으로 희망씨드 사업을 위해 올해로 4년째 기부를 이어가고 있으며, 도움이 필요한 지역사회 곳곳에 손길을 전하며 꾸준한 기부활동을 하고 있다.

 

 

김선갑 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지역사회 돌봄을 위해 따뜻한 손길을 내밀어 주셔서 감사드린다. 모든 구민이 안정된 삶을 지속할 수 있는 촘촘한 지원체계를 구축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도우누리 관계자들과 구청 공무원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20/10/29 [16:41]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