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랑을 전하는 광장동 씨앗호떡
신동아파밀리에 앞에서 25일까지 판매. 수익금은 어려운 이웃돕기에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16/11/22 [18:20]

광장동 주민들이 광장동주민센터(동장 서석순) 인근의 신동아파밀리에 아파트 앞에서 어려운 이웃돕기 기금마련을 위한 ‘사랑의 호떡 판매행사’를 시작했다.

 

▲ 사랑을 전하는 광장동 씨앗호떡을 맛보는 아이들     © 디지털광진

 

 

주민들은 22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까지 직접 준비한 반죽에 아몬드, 땅콩 등 견과류를 넣어 만든 씨앗 호떡을 1개당 1000원씩 판매했다. 주민들은 25일까지 사랑의 호떡 판매를 계속해 나갈 계획이며 수익금 전액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성금으로 기부할 예정이다.

 

행사장에서 호떡을 맛본 한 주민은“추운 날씨에 호떡을 먹으니 정말 맛있고, 호떡을 사먹은 것만으로 어려운 이웃을 돕는데 동참했다고 생각하니 그 맛이 더욱 배가 되는 기분이다”고 말했다.

 

▲ 호떡을 사려는 주민들     © 디지털광진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6/11/22 [18:20]   ⓒ 디지털광진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